+BLOG
X

히스토리 / A+E Networks

2019.06.07

[하늘위의 스트라이커]히스토리 채널, 이색 예능 ‘드론 축구: 하늘위의 스트라이커’, 전국 대회 도전 위한 특훈 돌입! 홍진호, “재훈이 형한테 임요환의 향기 느꼈다”

‘드론 축구: 하늘위의 스트라이커’ 멤버들의 드론 특별 훈련이 시작됩니다.

 



히스토리 채널의 이색 예능 ‘드론축구: 하늘위의 스트라이커’ 2화에서는 

연예인 드론 축구단 ‘드론스컴트루’가 드론 특훈 연습에 열중하는 모습이 방송되었습니다. 

지난 첫 방송에서 드론 축구팀을 결성한 이재훈, 문세윤, 홍진호, 두리, 한현민 이색 조합의 다섯 멤버는 

전국 대회 도전을 꿈 꾸며 데뷔전을 펼칠 특별한 상대팀을 찾아갔습니다. 

또 경기를 진행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본인들의 드론 조종 실력을 깨닫고, 각자 특별 훈련에 몰입하는 모습이 공개돼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높였습니다.

 




연예인 드론 축구팀의 첫 상대는 바로 평균나이 11.8세 유소년 드론 축구팀. 

이재훈은 아이들에게 “졌다고 울고 그러면 안돼” 라고 말하며 페어플레이를 주장하나 경기가 시작되자 마자 

기체가 고장나고 상대방의 공격에 압도되며 멘붕 상태에 빠집니다. 

 




경기를 마친 멤버들은 각자 드론 조종 실력 상승을 위해 특훈에 돌입했습니다. 

드론 마니아이자 팀의 에이스인 이재훈은 제주도 자택을 전격 공개하며 넓은 마당에서 골대를 만들어 

개인 훈련을 하는 모습을 선보였다고 하는데요. 

드론볼 콘트롤 특훈을 위해 만난 두리와 한현민은 둘만의 첫 만남에 어색함을 감추지 못하지만 

드론을 이용한 촬영을 즐기면서 귀여운 남매 케미를 자랑했습니다.

 




또, ‘드론 브로맨스’를 보여줄 문세윤과 홍진호는 드론 레이싱 세계랭킹 선수들을 만나 1:1 수업을 받았습니다. 

이재훈의 드론 실력을 보고 자신감이 떨어졌다는 홍진호는 “재훈이형한테 임요환의 향기를 느꼈다”며 폭소를 자아냈습니다.

 

지난 주 첫 방송을 통해 신선한 주제와 멤버들의 케미로 화제를 모은 ‘하늘위의 스트라이커’는 

멤버들의 케미, 특훈 과정을 담아 재미 보장은 물론 셀피 드론, FPV 드론 등 다양한 드론과 조종 방식을 소개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충족 시킨다는 계획입니다.

 

본격적으로 멤버들의 성장기와 드론 축구의 매력을 선보일 히스토리 채널의 예능 ‘드론 축구: 하늘위의 스트라이커는 

매주 밤 10시 히스토리 채널에서 방송됩니다. 


히스토리 채널은 KT 올레TV 169번, SK Btv 264번, LG U+ TV 132번, 스카이라이프 131번에서 시청할 수 있습니다. 

(케이블은 각 지역 케이블 문의) 

티빙, 푹, 에브리온 TV 등 OTT 서비스를 통해서도 시청 가능합니다. 


히스토리 채널 정보

KT 올레TV 169번, SK Btv 264번, LG U+ TV 193번, 스카이라이프 131번

티빙, 에브리온 TV 등 OTT서비스를 통해서도 시청가능합니다.

딜라이브(D'live) 61번 / 씨제이 헬로(CJHV) 211번 / 티브로드(Tbroad) 141번 / 현대 HCN 524번

CMB 173번 / 푸른방송 523번 / 울산중앙, 씨앤앰울산 320번 / NIB남인천방송 182번

광주방송 84번 / 아름방송 107번 / 서경방송 412번

하나방송 147번 / 금강방송(KCN) 783번 / 제주방송 277번